Home 동강할미꽃축제 축제소개

축제소개

동강할미꽃마을

동강할미꽃축제

Search

월간행사

축제소개

1997년 생태 사진가 김정명님이 최초 촬영하여 2000년도에 한국식물연구원 이영노 박사님이 "동강" 이라는 이름을 붙여 세상에 알려진 "동강할미꽃"은 귤암리의 석회암 뼝대에서만 자생하는 한국 특산 다년초식물입니다.
아름다운 꽃의 색깔과 하늘로 향한 꽃대의 기상은 전국의 야생화 메니아를 이 곳 귤암리로 오게하는 원동력입니다.
2005년 11월에 최초 발견자 김정명님을 모시고 귤암리 주민 18명이 모여 "동강할미꽃" 보존 . 연구회를 창립하여, 2006년 개화기에 3,000여명의 방문객에게 편의를 제공하였고 정선군 관광 안내도 하였습니다.
2007년의 개화기에는 산골문화 체험과 정선아리랑과의 만남도 주선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꽃도 보고 님도 보자"는 주제로 내 땅의 소중한 자산을 내가 지키고 보존한다는 사명감으로 제1회 동강할미꽃 축제를 시작하였습니다.

매해 봄을 시샘하는 추위에도 이 곳에 동강할미꽃은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며 천상의 선녀와 같은 모습으로 우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사랑해" ~ 동강할미꽃

동강할미꽃마을은 5억 년 전쯤에는 적도부근의 바다 속 이었데요.
그래서 조개껍질의 화석이 보이기도하고, 바다 속의 생물들이 쌓여서 고착된 석회암석 암반은 물에 잘 녹기 때문에 동굴이 많은 곳이랍니다.
동강할미꽃은 석회암 지시식물로 석회암 바위틈에 뿌리를 내리고 사는 허리가 구부러지지 않은 세계유일종인 식물이지요.
어려운 환경을 잘 극복하고, 적응하여 아름다움을 뽐내는 동강할미꽃은 남의 탓이 아닌 나의 책임임을 가르쳐주는 고마운 꽃이랍니다.
  • 동강할미꽃 보존을 위한 주민활동

세계유일종이며 한국특산종인 동강할미꽃을 보존하기위하여 2005년 "동강할미꽃 보존.연구회" 창립, 훼손되는 동강할미꽃을 발아 시켜 2,000본을 석회암 뼝대 자생지에 이식 그 공로를 인정받아 제10회 강원환경대상 자연보호부문대상 수상

  • 동강할미꽃의 유래

동강할미꽃이 세상에 알려지게 된 계기는 식물사진가 김정명님이 1997년 봄 동강을 거슬러 올라오면서 생태사진을 찍던 중 우연히 귤암리 석회암 뼝대에서 발견한 꽃으로 1998년도 "한국의 야생화"라는 그의 꽃 달력에 처음 발표하면서 세상에 알려지게 되었다.
1998년 김정명님의 꽃 달력에 발표한 할미꽃을 본 한국식물연구원 이영노 박사님이 기존 할미꽃과 다름을 간파하고 종자를 채취하여 그의 연구실에서 분석하여 2000년도에 "동강"이라는 우리 이름으로 명명된 세계유일종이며 이곳 석회암 암벽 틈에서만 자생하는 한국특산종으로 확인 되면서 "동강할미꽃(Pulsatilla tongkangensis Y. Lee et T. C. Lee, sp. nov.)"이라는 학명으로 세상에 알려졌다. 동강할미꽃의 아름다움은 야생화 동호인의 입소문과 인터넷의 확산, 디지탈카메라 보급 등으로 널리 알려지면서 많은 사람들이 일시에 몰려와서 동강할미꽃을 예쁘게 촬영하기 위하여 묵은 잎을 뜯어내고 물을 뿌리기도 하고 뜯기고 밟혀서 멸종 위기를 맞고 있으나, 귤암리 주민이 2005년부터 동강할미꽃 보존회를 결성하여 동강할미꽃 보존과 증식에 힘쓰고 있다.
동강할미꽃이 척박한 환경을 잘 극복하고 아름다운 모습으로 피어나는 것처럼 정선 사람이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자연과 더불어 어울려 사는 습성과 닮았다 하여 2008년에 정선군 군화(郡花)로 지정되기도 했다.

하단 로고
  • 전체 : 145289
  • 오늘 : 0